본문으로 바로가기

나는 키덜트다.


키덜트는 영어로 Kidult로 Kids와 Adult의 합성어다. 

위키백과에서는 성인이 되었는데도 여전히 어렸을 적의 분위기와 감성을 간직한 사람들이라고 얘기한다. 


뭐, 어린애 같이 군다는건 아니고 그냥 인형보면 아주 귀여워 죽을려고 한다.


인형 썰을 하나 풀면 내가 3살 때인가.. 까지.. 말을 제대로 못 했다고 한다.

엄마가 얘기하기로는 말을 제대로 할 줄 아는게 없어서 진짜 언어 능력에 문제가 있나 싶어서 병원을 가봐야 하나? 라고 생각까지 하셨다는데


처음으로 제대로 된 단어를 한게 "인형!" 이란다.


도대체 무엇을 보고 인형이라 했냐.. 예전에 증평에서 외가집 들어가는 길목에 88올림픽을 기념하는 호돌이 기념상이 있었는데 (지금은 철거됨)

그걸 보고 인형이라고 한게 내가 말한 첫 단어였단다.



저 인삼의 고장 증평군이라고 써져있는 즈음에 호돌이 조형물이 있던거로 기억한다.

지금은 없어졌다.

궁금해서 기사를 찾아보니 1990년까지 있다가 해체되었다고 하는데.. 원래 있던 위치에서 여기로 옮겼다가 다시 해체 된건가..


분명 내가 초등학교 때 까지만 해도 있던거로 기억한다. 


---


수족관 같은 곳이나 관광 명소에 가면 나오는 길목에는 기념품 샵이 있다.

아이들은 신나게 다 보고 나왔고..


 마지막에 나가려면 무조건 기념품 샵을 들렸다가 밖으로 나가야 하는데..

인형들을 본 아이들은 인형을 사달라고 조르기 시작한다.


물론 그런걸 노리고 공간 구성을 하지만..


하여튼 아이들을 노리고 했겠지만 그 노림수는 나같은 사람들에게도 먹힌다.


여자친구랑 나랑 라인프렌즈 샵이나 카카오 프렌즈 샵을 가면 진짜 눈이 뒤집힐 정도로 정신을 못 차린다.

여자친구는 좀 덜하고 난 진짜 뒤집히는데 인형 사지말라고 여자친구가 옆에서 억제기 역할을 해준다. 



내 침대 옆에는 인형이 이 만큼 쌓여있다.

그렇게 적지도 많지도 않은 인형들이지만.. 한번도 줄은 적은 없다. 점점 쌓여나갈 뿐..


우리 집 가족들이 다들 TV볼때나 낮잠 잘 때 인형 껴안고 있는 것을 좋아해서 동생 방에도 전용 인형이 있고 소파 여기저기에도 인형이 있다.




이 글을 쓰기 시작한 이유는 얼마 전에 이태원에 갔다가 오랜만에 라인프렌즈 샵을 들렸다.


평소에는 내 사진은 잘 안찍고 내가 여자친구 사진을 찍어주는게 대부분인데,

이번에는 인형과 교감(?) 하는 모습을 여자친구가 사진으로 남겨줬다.


원래 이태원 다녀온 이야기를 풀기 위해 사진 정리 할 겸 폴더에 들어가니 이 사진이 있어서..

키덜트 얘기를 쓰게 되었다. 



N 블로그에서 보면 믿고 거르는 이모티콘인데 여기서는 왜 이렇게 귀엽지?


흔히들 농담으로 맛집 리뷰 보러 들어갔는데 라인프렌즈 스티커 보이면 안 보고 넘긴다고 한다.



그래도 브라운은 너무 너무 귀엽다.

고슴도치 브라운과 함께 찍었다. 



이번에는 수달 브라운까지..

정말 사람 미치게 만든다. 살까 했지만 역시나 옆에 억제기님이 잘 억제해주셔서 사지 않았다.


인형은 예쁜 쓰레기라고..



라인프렌즈 샵은 한국을 찾는 여행객들 사이에서도 꽤나 유명한 곳이다.

우리나라에서 카카오톡을 쓴다면 일본에서는 주 메신저가 라인이기 때문에 일본인들이 굉장히 많이 보인다.


가로수길에 있는 라인프렌즈 샵에서도 일본인분들을 꽤나 많이 마주친 기억이 난다.


라인프렌즈샵 제일 중앙에 있는 대형 브라운은 다들 인증샷 찍는 곳인데..

이 브라운을 본건 벌써 10번도 될 것 같지만 같이 사진 찍은건 한번인가.. 두 번밖에 없다.



1층을 잠깐 둘러보는 짧은 시간 동안 제대로 힐링한 순간이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용산구 이태원동 126-3 | 라인프렌즈 플래그십스토어 이태원점
도움말 Daum 지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9.04.08 08:51 신고

    ㅎㅎ 인형을 좋아하시는군요..
    우리 집에는 좋아하는 사람이 아무도 없습니다.^^

  2. BlogIcon 슬_ 2019.04.08 14:54 신고

    저도 여기 방문했던 기억이 나네요. ㅋㅋㅋ 사진 찍은 포인트도 비슷하고요ㅋㅋㅋ
    전 샐리가 제일 좋아요♬

    • BlogIcon 떠도는 winnie.yun 2019.04.15 07:33 신고

      이태원 걷다보면 한번씩 들어가게 되더라고요.
      제가 마지막에 같이 찍은 친구가 샐리 맞죠? ㅋㅋㅋㅋ
      애들 너무 귀여워요. 캐릭터를 어쩜 이렇게 잘 만드는지..

  3. BlogIcon Patrick30 2019.04.10 14:03 신고

    인형을 좋아하시는 군요 ㅎ
    갑자기 여행기에 나오는 기차에서 잃어버리셨던 동전지갑이 생각나네요 ㅎ
    잘 보고 갑니다 ^^

    • BlogIcon 떠도는 winnie.yun 2019.04.15 07:34 신고

      앗.. 제가 전에 썼던 이야기를 기억해주시다니.. 정말 감동입니다 ㅎㅎ
      처음에 샀던 동전지갑은 잃어버렸지만 이번에 똑같은 친구로 다시 입양했습니다.. ㅋㅋ

  4. BlogIcon 버블프라이스 2019.04.10 19:10 신고

    위니님 키덜트 이시군요?
    프렌즈 인형들 포근하니 아주 귀염귀염하네요 ^_^

  5. BlogIcon 디프_ 2019.04.11 10:28 신고

    헛 위니님ㅋㅋㅋ 키덜트 고백!! 신선한데요?ㅋㅋㅋㅋ 저도 저만의 취미가 있으면 좋으련만.. 대중적인것들밖에 없네요 ㅋㅋ 요즘 인형은 친구가 키우는 강아지 가지고 놀으라고 관심을 갖고 있습니다! 이번에 일본 다녀와서 몇개 사주었더니 엄청 잘 갖고 놀더라구요!

    • BlogIcon 떠도는 winnie.yun 2019.04.15 07:36 신고

      강아지들한테 인형 맡기면 좀만 있으면 너덜너덜해지는거 아닌가요 ㅎㅎㅎㅎ
      블로그에 뭐 쓰지? 하면서 지나가는 생각들을 정리하다보니.. ㅋㅋ
      이런거도 생각나더라고요.
      저도 마땅히 취미랄게..
      블로그가 취미라면 취미랄까요? ㅋㅋㅋㅋ

  6. BlogIcon 히티틀러 2019.04.13 16:13 신고

    저도 어릴 때는 인형 관심이 없었는데, 나이 다 먹고 나서 좋아해요.
    가끔 여행 가면 기념으로 사오기도 하고ㅋㅋㅋ
    라인은 우리나라에서는 별로지만 일본과 동남아 쪽에서는 일상적으로 많이 사용해서 그런지 저 앞에서 줄서서 사진 찍더라고요.
    그나저나 라이언 만지시면서 너무 느끼시는 거 아닙니까ㅋㅋㅋㅋ

    • BlogIcon 떠도는 winnie.yun 2019.04.15 07:37 신고

      저도 여행 다니면서 기념품샵 같은 곳에서 많이 샀어요 ㅋㅋㅋㅋ
      오사카 가이유칸에서 샀던 펭귄이 있는데 이 친구는 몇년 째 제 베개 역할을 하고 있죠.... ㅋㅋㅋㅋ
      가서 신나게 찍다보니까 저런 표정이 나왔네요.. ㅋ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