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니의 여행이야기 :: 서울 광장시장, 종로원조 육회자매집
본문으로 바로가기
반응형

 여자친구랑 삼청동과 종로 쪽에 일이 있어 나왔다가 종로에서 저녁을 먹고 들어가기로 했다.

무엇을 먹을지 고민하다보니 종로 쪽이기도 하고, 광장시장이 생각나더라.

 

 광장시장에 유명한 것들이 빈대떡이나 마약김밥을 포함해서 몇가지 있다만 그 중에선 육회가 가장 생각났다. 광장시장의 육회하면 가장 먼저 자매집이 떠오른다.

 

 뭐랄까, 여기까지 오면 가끔씩 생각난달까?

한 3번 이상은 가본 듯 하다. 광장시장 처음 온게 2013년인가, 2014년인가 가봤는데 이번에 온건 꽤 오랜만이었다.

잘 기억은 안나지만 가게 인테리어나 간판도 바뀐 기분이었다.

 

광장시장 육회자매집 2호점

육회자매집은 광장시장에 총 3개의 점포가 있다.

광장시장 골목길 안에 1호점과 2호점이 나란히 붙어있고, 대로변에 3호점이 위치하고 있다.

예전에 1,2호점 쪽의 대기 인원이 너무 많아서 3호점도 가봤었는데 맛은 당연하게도 똑같다.

 

육회자매집 메뉴판

육회자매집 메뉴판

여기서 가장 잘 나가는 메뉴는 단연 육탕이라고 생각한다.

육회에 산낙지가 같이 나오는건데 가격은 28,000원. 이 날 배불러서 더 시키진 못했지만 육전도 좀 땡기더라.

한 3~4명 정도 가면 육탕이와 덮밥, 육전도 시켜서 다양하게 먹는 것도 좋아보인다.

그리고 메뉴로 간천엽도 있는데 난 개인적으로 안 좋아하는 메뉴라 패스.

 

아, 보니까 포장도 잘 되더라. 아이스팩에 넣어서 가면 2시간 정도는 된다고 적혀있다.

집에 갈 때 동생한테 줄 육회덮밥 정도만 포장해줄까 하다가 답장이 없어서 그냥 나왔다.

도착해서 번호표를 뽑으니 앞에 대기 하는 팀에 6팀이 있었다.

대략 얼마나 기다렸으려나. 한 10분 정도도 안돼서 들어간 듯 하다.

가게 앞에 앉을 수 있는 의자들이 있어서 거기서 기다리면 된다. 

 

들어와서 주문은 육탕이와 육회덮밥 작은거와 소주 한 병을 시켰다.

자리에 앉으면 먼저 국이 나오는데 이게 또 별미다.

 

육회 집에서 이런 소고기 국물이 안 나오면 또 섭하더라. 광장시장은 너무 멀어서 가끔씩 사당역에 있는 서초동연가 육회집을 가는데 거기서도 국물이 있으니 소주가 술술 들어갔었다.

 

국과 함께 나오는 기본찬 구성.

육회 먹을 때 딱히 다른 반찬이 필요가 없긴 하다.

 

육회자매집 육탕이

드디어 나온 육탕이.

양념된 육회 위에 산낙지와 무순, 파, 고추와 배, 계란 노른자가 올라가있다.

고추는 그렇게 매운편은 아니었다. 

딱 육회하면 생각나는 비쥬얼이 그대로 들어가있다.

 

사진 찍으라면서 여자친구가 열심히 섞는 중..

 

정말 오랜만에 육회 먹는다.

딱 고소하면서 담백하고 배에서 느껴지는 단맛과 시원함까지 한번에 올라온다.

역시나 육회 먹을 때 소주가 빠질 수 없다. 소주 한 두잔 마시니 육회가 더 잘 들어간다.

 

산낙지를 별로 안 좋아하시는 분들이라면 그냥 육회만 먹어도 되겠지만, 안 가리시는 분들이라면 육탕이를 무조건 추천한다.

 

육회자매집 육회덮밥

그래도 저녁 식사로 먹을 건데 밥이 또 빠지면 섭하지 않은가?

육회덮밥도 하나 시켰다. 양념된 육회와 배, 오이, 깻잎이 들어가있다.

고추장은 따로 필요 없다. 이미 육회에 양념이 잘 되어있어서 열심히 섞기만 하면 된다.

 

육회덮밥도 맛있었다.

역시나 술을 먹어도 밥이 들어가야 무언가 든든한 느낌이다.

육회자매집은 꾸준히 오던 식당이라 종로 쪽으로 나올 일이 있으면 또 들릴 것 같다.

 

육탕이 (28,000원) + 육회덮밥(7,000원) + 소주 2병 (8,000원)으로 둘이서 저녁으로 43,000원어치 먹고 나왔다. 끝!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쩡쩡 2021.05.31 01:39 신고

    저는 광장시장 갈 때마다 창신육회 갑니다!! 아는 언니가 소개시켜줘서ㅎㅎ 다음에는 육회자매도 가봐야겠어용😊

  2. BlogIcon 空空(공공) 2021.06.12 08:00 신고

    ㅋ 육회 싱싱해 보입니다
    소주 생각납니다

티스토리 로그인이 해제되었나요? 로그인하여 댓글 남기러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