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난 그래도 밀크티를 좀 좋아하는 편이다.

평소에도 회사 주변에 있는 카페에서 흑설탕 밀크티를 사마시는 편인데..

흑설탕 밀크티라고 뭐 특별한게 있는건 아니다.

말 그대로 밀크티에 흑설탕 넣은 맛이랄까..


타이거 슈가가 우리나라에서 강남점이 처음인줄 알았는데 아니었다.

홍대 본점이 3월 8일날 정식 오픈을 하면서 가장 먼저 들어왔고.. 

타이거 슈가에 대해서 좀 찾아보니 포스팅도 많이 올라와있다.


난 강남점에 생겼다길래 그게 궁금해서 한번 가보게 되었다.

어차피 내가 자주 가는건 홍대가 아니라 강남이니까.. 


강남대로변이 아니라 강남 CGV 건물에서 뒷쪽 골목에 위치하고 있다.

아는 분들이 먼저 다녀갔는데 그 때 사진을 보아하니 뒤 쪽이란걸 한번에 알 수 있었다.

그리고 줄은 어마어마하다.

못해도 15분~20분 정도는 기다린 듯 하다.

아닌가, 정확히 안재봐서 기억이 안 난다.

정말 못해도 20분은 기다려서 먹었다. 

아, 그리고 둘이 2개가 있는데 왼쪽은 주문하는 줄, 오른쪽은 주문하고 픽업하는 줄이다.

그러니 오른쪽에서 서있으면 안된다. 줄이 두개가 있다면 항상 왼쪽에 서자. 

메뉴는 크게 타이거슈가 흑설탕 버블 밀크티, 타이거슈가 흑설탕 티라떼,

타이거슈가 오리지널 티가 있었는데..

가장 위에 있는 메뉴

흑설탕 보바 + 쩐주 밀크티 with 크림 4,900원

을 먹기로 했다. 


보바하고 쩐주가 뭐냐면.. 보바는 우리가 흔히 보는 밀크티 타피오카고

쩐주는 작은 타피오카다.

주문하는데 앞에 샘플이 있는데 사람이 많아서 이것도 찍질 못했다.


뜬금 없는데 주문 받는 알바생이 잘생겼다. 

저기서 봐야 할 말은 먹기 전에 위 아래로 15번 정도 흔드시면 더욱 맛있답니다!

나도 먹기전에 한 20번 정도 열심히 흔들어줬다.  

영업시간은 매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11시 까지 영업한다.

내가 금요일 퇴근 시간 이후에 가서 더 붐빈 것도 있겠다만..

사람들이 많은 시간 대에는 정말 계속 줄 서고 있었다.

이런 줄이 언제까지 계속 갈지..

흑설탕 보바 밀크티를 마시는 가장 좋은 방법?

1단계, 멋진 사진을 찍어서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에 올리자!

2단계, 위 아래로 15번 정도 흔들자 (가장 중요한 단계)


라고.. 나도 흔히 얘기하는 인스타 감성으로 사진을 찍었지만 인스타그램에 올리진 않았다.

딱히 쓸 말도 없고.. 블로그에는 나의 소중한 콘텐츠이니 올리지만.. 

주문하고 나서도 좀 기다리고 나서 음료를 받을 수 있었다.

(손은 내 손 아님)

역시나 우리가 수령한 이후에도 사람들은 줄을 엄청나게 서고 있었다.

그래서 여기서 나오는 질문.

과연 줄 설 정도로 맛있나?

일단 크림까지 들어가서 그런가 비쥬얼은 그럴싸 해보인다.

 타이거 슈가라는 이름 답게 밀크티에 호랑이 무늬처럼 흑설탕이 춤추고 있는 것도 보인다.

이렇게 보니까 이름 잘 지은거 같기도 하고..


그리고 펄을 끓인지 얼마 안됐는지 밑부분이 뜨끈~하다.

아마 재료가 부족해서 한 쪽에선 계속 타피오카 펄을 끓이고 있나보다.

내부 보면 완전히 공장이다.

주문 받는 앞에 사람들 제외하고도 안 쪽에 정말 어마어마한 수의 사람들이 밀크티를 만들고 있다.

진짜 공장 수준.

일단 밀크티 자체의 맛만 얘기하면 말 그대로 흑설탕 맛이 느껴지는 밀크티다.

내가 흑설탕 밀크티를 처음 먹어본게 아니라서 그런지 엄청 특별하게 느껴지진 않았다.

그리고 원래 먹는 식감인 보바와 다르게 쩐주가 있었는데,

이 쩐주 느낌은 옛날에 어렸을 때 먹었던 과자 중 하나인.. 개구리알을 먹는 기분이랄까.

왜 스포이드 같은거에서 똑똑 떨어트려서 작은 알갱이로 굳으면 먹는 그런 과자..

내가 어렸을 적에 먹은 과자 중에 이런게 있었다.

딱 이런 식감이다.

근데 보바의 식감, 일반적인 밀크티 먹을 때 나오는 타피오카 크기에 익숙해져서 그런가 뭔가 작은 느낌이 크게 좋진 않았다.

그래도 맛있긴 맛있더라.

기대를 하고 먹어서 그런가 그렇게 맛있진 않았지만.


질문에 대한 답을 하면, 줄 설 정도로 맛있나? 는 '아니오'다.

지나가다 사람 없으면 한번 먹어볼만 한가? 는 당연히 '예' 라고 할 수 있는 곳.

솔직히 이거 먹자고 30분 기다리는건 좀 아니잖아~~


근데 여자친구는 별로 안 기다리고 싶어했는데 내가 먹자고 기다린거라 할 말은 없었다. 

☆☆★★★ 맛있는데 줄 설 정도는 아니야~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강남구 역삼동 814-6 | 타이거슈가 강남점
도움말 Daum 지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리뷰왕Patrick 2019.05.09 09:05 신고

    참 대단하네요 ㅎ
    뭐 별로 본 적도 없지만, '공차'랑 비슷해 보이기도 하네요 ㅎ
    제가 사는 지방에는 무관한 일인걸로 ㅎ

    • BlogIcon 떠도는 winnie.yun 2019.05.10 05:15 신고

      공차랑 비슷하긴 한데 안에 들어가는 펄도 좀 다르고.. ㅎㅎ
      워낙 흑설탕 밀크티를 좋아하는 편이라 만족스럽긴 했습니다.
      인기가 많아서 점점 늘릴 것 같아요.

  2.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9.05.09 09:13 신고

    대만의 밀크티인가 보군요..
    30분을 줄서서 마실 정도는 아닌가 봅니다..ㅎ

  3. BlogIcon 코리아배낭여행 2019.05.09 10:42 신고

    한번 맛은 보고 싶어지네요.
    공감 꾹 누르고 다녀갑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4. BlogIcon 라미드니오니 2019.05.09 11:53 신고

    포스팅 잘 봤습니다.
    공감 꾹 누르고 갑니다.
    오늘도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5. 날다람쥐전투기계 2019.05.09 15:08

    뜬금없는 개구리알광고에서 추억이 돋네요ㅋㅋㅋㅋ
    저도 어렸을때 정말 많이 먹었던 과자입니다....ㅎ

  6. BlogIcon 큐빅스™ 2019.05.09 15:09 신고

    대기줄이 길은 것을 보니 요즘 핫한 것 같네요..
    어떤 맛인지 궁금하긴 하지만, 줄까지 서서 기다리고
    싶지는 않네요 ㅋ

    • BlogIcon 떠도는 winnie.yun 2019.05.10 05:29 신고

      맞아요 ㅋㅋㅋ
      줄 서서 기다릴 정돈 아닌거 같아요.
      아무래도 강남점도 오픈된지 얼마 안돼서 사람들이 많기도 하고..
      우리나라에 점포가 두 곳 밖에 없기도 하고요.

  7. BlogIcon 파라다이스블로그 2019.05.09 15:29 신고

    대만 여행 가서 먹어본 적이 있는데
    한국에도 두 군데나 생겼네요!
    대만 음식이 한국에 많이 들어오는 것 같아요.
    오늘도 좋은 하루 보내세요 :)

    • BlogIcon 떠도는 winnie.yun 2019.05.10 05:30 신고

      오.. 대만 여행에서 드셔보신 적이 있나요?
      저도 현지에서 한번 먹어보고 싶네요.
      대만여행을 한번 가보고 싶은데..
      아마 내년엔 한번 다녀오지 않을까 싶네요 ㅎㅎ

  8. BlogIcon 히티틀러 2019.05.09 16:29 신고

    저는 1시간 기다렸다 먹었습니다ㅋㅋㅋ
    아직 지점이 몇 군데 없어서 줄서서 기다리는 거 같아요.
    다른 곳에서도 먹어봤지만, 저런 밀크티 전문점과 비교하면 큰 차이가 나는 거 같지는 않더라고요.
    그래도 쩐주+보바의 조합은 재밌었어요.
    하나는 작아서 올롤롤 입 안에서 굴러다니는 재미가 있고, 다른 하나는 커서 입 안에서 씹히는 맛이 있어서요.

    • BlogIcon 떠도는 winnie.yun 2019.05.10 05:39 신고

      저도 히티틀러님이 홍대 본점 갔다오신 포스팅 봤어요 ㅋㅋㅋㅋ
      밀크티 전문점 요즘 많아져서.. 19차인가.. 그것도 있고 공차도 있고..
      일반 카페에서도 밀크티를 많이 팔고요.
      저도 회사 주변 카페에서 흑설탕 밀크티를 하는데 그럭저럭 괜찮아요.
      다음에 간다면 사람들이 좀 적어진다면.. 가볼 생각이 있습니다.. ㅋㅋㅋㅋ

  9. BlogIcon 오렌지훈 2019.05.10 18:40 신고

    좋은 정보 공유합니다 ^^

  10. BlogIcon 버블프라이스 2019.05.11 06:26 신고

    대만의 밀크티 줄서서 먹을 정도는 아니지만 맛나게 드셧군요?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