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2019년 4월 19일의 이야기..


블로그를 꾸준히 봐주신 분들은 아시겠지만,

블로그 포스팅 중에 울릉도 여행을 준비하고 있단 얘기를 했다.


원래 저번주 금요일날 연차를 내고 울릉도 여행을 다녀오려고 했었는데, 결론부터 얘기하면 못 들어갔다.


울릉도 들어가는게 그렇게 힘들다던데..


삼고초려의 시작인가..


01-울릉도


집에서 새벽 4시 즈음에 일어나서 강릉항으로 출발했다.

새벽 4시에 일어나서 한 30분 정도 준비하고 짐을 챙겨서 나왔다. 새벽이라 고속도로에 사람도 없었고, 가는 길에는 일단 엄마가 운전하고 중간에 휴게소부터 내가 운전을 했다.


02-울릉도


요즘 일출이 5시 반 정도인데, 딱 그 때 즈음 되었을 때 부터 날이 환하게 바뀌었다.역시 새벽에는 고속도로에 차가 없어서 좋다.


03-울릉도


사실 이 날은 너무 피곤해서 차 안에서 웬만해선 안 자려고 했는데 엄마한테 얘기하고 좀 잤다.

휴게소부터는 내가 운전해서 갈 생각을 하고 있었는데 그 전에 안 자면 운전하기에 좀 힘들 것 같았다.


달리고 달려 1시간 반 정도 남긴 거리 정도인 횡성 휴게소에 들렸다. 


04-울릉도


횡성휴게소에서 먹는 한우 국밥..


05-울릉도


원래 난 피곤할 때 밥을 잘 안 먹곤 해서 이것도 안 먹으려고 했는데 먹다보니까 또 들어가더라.

엄마하고 아빠가 하나를 나눠드시고 내가 하나를 다 먹었다.


국밥 먹고 나니까 잠도 좀 깨고 이 때부터 강릉항 갈 때 까진 내가 운전해서 갔다.


우리 가족은 일단 4명이 다 운전면허 1종 보통을 가지고 있다.

동생은 나보다 훨씬 더 일찍 면허를 땄는데 운전은 안해서 실질적으로 운전하는건 부모님하고 나 셋이다.


06-울릉도


8시 20분 배여서 50분에서 1시간 정도 전에 도착해야 했고..

열심히 달려 갔는데 오전 7시 즈음에 문자가 왔다.


오늘 파고가 높고 동해 쪽에 풍랑주의보가 있어서 배가 오후 1시까지 지연됐다는 문자였다.

아니.. 4시 부터 풍랑주의보 발효 됐으면 좀 빨리 얘기해주지 왜 지금..


07-울릉도


사실 사진으로 보면 생각보다 맑은 날씨? 지만 바람도 많이 불었고

결정적으로 이 날 동해 앞 바다에서 4.3 지진이 일어났다.


근데 막상 나는 아무 것도 느끼지 못했다는거..


08-울릉도


결국 계획했던 울릉도 2박 3일 여행은 취소 되고..

즉흥적으로 강원도 여행으로 바뀌었다~


울릉도에 있는 업체들이 다들 천재지변 때문에 취소되는 경우가 많아서 그런지..

배가 결항되었다고 하면 숙소, 배, 렌트카 등등 환불을 깔끔하게 다 해준다..


나 같은 경우는 울릉도 숙소를 어플(야놀자)을 통해서 했는데 어플 규정 상 체크인 당일이면 환불이 안된다.

하지만 업체랑 얘기가 되면 야놀자 측에서도 환불을 해준다.


그래서 숙소에 전화를 하니까 야놀자 측에 요청하면 자기가 통화해서 환불 처리 해주겠다고 하셨다.

렌트카 예약비로 넣은 것도 바로 내 계좌로 환불되고..


1박 2일 짧은 시간 동안 엄~~~청 알차게 다녔는데 어디어디 다녀왔는지 세세한 이야기는 각각의 포스팅에서 천천히 풀겠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Patrick30 2019.04.23 08:06 신고

    오 깔끔하게 환불을 해주는군요 ㅎ
    업체 입장에서는 안타깝겠지만, 쿨하군요 ㅎ

    • BlogIcon 떠도는 winnie.yun 2019.04.24 07:20 신고

      아무래도 울릉도는 배가 뜨냐 마냐가 굉장히 중요해서 그런거 같아요 ㅋㅋㅋ
      여행하는 사람 입장에선 환불도 깔끔한게 다행인거죠.. ㅎㅎ

  2.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9.04.23 09:10 신고

    울릉도 가족여행이 기상여건땜에 취소가 되었군요.
    좀 아쉬우시겠지만 대신 강원도 1박2일을 알차게 하셨으니
    다행입니다.^^

  3. BlogIcon 히티틀러 2019.04.24 10:59 신고

    댓글은 못 달았지만, 인스타그램에 올리신 거 봤어요.
    울릉도는 날씨 상황에 따라 배가 못 뜨는 경우가 많고, 특히 겨울은 더 심하다고 해요.
    아예 겨울에는 포항이나 동해안 인근 지역으로 나와서 지내시는 분도 많다고 하ㅣ더라고요.
    동해안 여행기도 블로그에 올라오는 건가요?^^

    • BlogIcon 떠도는 winnie.yun 2019.04.25 08:25 신고

      인스타그램은 그때 그때 올리고 있습니다.. ㅎㅎㅎ
      울릉도가 아마 5월달부터가 가장 여행하기 좋은거로 알고 있어요.
      가을까지도 좋고요.
      가을에는 낚시하기도 좋고 날씨도 좋은 편이고요.. ㅎㅎ
      동해안 여행기는 뭘 써야할지 정리는 해놨는데 조만간 올리려고 합니다.. ^^

  4. BlogIcon 슬_ 2019.04.24 16:08 신고

    아하~ 그래서 강릉을 다녀오셨던 거였군요.
    작년에 강릉 갔을 때 삼촌이 요기서 울릉도 가는 배 출발해~ 라고 알려주신 항구가 있었는데
    거기까지 가셨다가 오셨나 보네요...
    울릉도 가는 게 어렵다는 사실, 잘 알아두고 갑니다.

    • BlogIcon 떠도는 winnie.yun 2019.04.25 08:23 신고

      네~ 그래서 이번에 울릉도는 못 가고 강원도 여행했어요.
      강릉 시내는 오전에 빠르게 둘러보고..
      금요일날 묵호부터 삼척까지 돌고 토요일도 등산하고 절 다녀오고..
      알차게 여기저기 다녀왔습니다.. ㅋㅋ

      울릉도 다녀오신 분들 제 주변에도 좀 되시던데.. 저한텐 아직 인연이 아닌가봐요 ㅜ

  5. BlogIcon 라미드니오니 2019.04.24 17:34 신고

    알찬 울릉도여행기 기대하겠습니다.저는 아직다녀본적이없어 더 기대합니다ㅎ

  6. BlogIcon 버블프라이스 2019.04.26 04:28 신고

    정말 여행하는 사람 입장에서 환불도 깔끔한 것이 다행인 것 같습니다^^

  7. BlogIcon 디프_ 2019.04.26 17:17 신고

    ㅋㅋㅋㅋ삼고초려 첫번째 이야기 괜히 웃기네요..ㅋㅋㅋㅋ
    저 통영 갔을때 태풍와서 비진도 못 들어갔던거 생각나네요.. 울릉도정도까진 아닌 곳인데...

  8. BlogIcon 라오니스 2019.04.28 07:55 신고

    울릉도 들어가는게 쉽지 않더군요 .. 들어가서는 나오기도 쉽지 않고요 ..
    저는 울릉도 들어갔는데, 태풍온다고 배가 못 뜬다고 해서 아찔했습니다. ㅎㅎ
    다음 울릉도 여행은 성공하시길 바랍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