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블로그 포스팅이 너무 미뤄지는 것 같아 간단하게나마 일기(?)를 하나 써놓습니다.

 - 일기라고 하기엔 너무 여행기 스타일의 어투고, 그냥 근황을 써놓는달까요. 


지금은 어머니와 유럽 여행 중에 있습니다. 동생은 먼저 한국으로 돌아갔고요. 지금은 여행 7일차입니다. (여긴 아직 17일이지만 한국 시간인 18일로 치자면 7일차네요.)


어머니와 부다페스트 여행을 한 후에 비엔나에서의 여행도 끝이 났고 내일은 여행의 마지막 도시 프라하로 넘어갈 예정입니다.

이번에 어머니와 프라하에 들어간다면 프라하는 4번째 방문한 도시가 되네요.

이쯤 되면 몇 번째 방문한다는게 의미가 없어지지만.


여행 계획이 완전히 다 짜여져 있는 것도 아니고 그 날 상황에 따라 굉장히 유동적으로 다니고 있는 편이고 평상시보다 길게 여행하는 제 사이클과 달리 어머니는 10일 남짓한 시간을 오셨기에 조금 더 바쁘게 다니고 있습니다.


볼프강시 포스팅을 한 이후에 오스트리아 잘츠부르크 근교에 있는 할슈타트 포스팅을 하려고 했는데 계속 미뤄지고 있네요.

하루 종일 돌아다니다가 숙소에 들어오니 사진 찍어놓은 것도 정리할 시간도 안나고, 블로그에 글을 길게 쓰면서 검토를 한다는 것도 마냥 쉽지 않네요. 

 - 솔직히 정리할 시간이 안 나는건 아니지만 정리할 기운은 안 나가는게 사실입니다.


프라하에서 어머니와 4박을 한 이후에 한국으로 돌아가시면 저도 마지막으로 어머니를 공항까지 배웅하고 하루 정도 더 프라하에서 쉬려고 합니다. 그 다음엔 우크라이나로 넘어갈 생각이고요. 


프라하에서 우크라이나 키예프까지 버스로는 24시간이 넘게 걸리는데 생각해보면 정말 미친짓이라 그냥 비행기를 타고 가기로 했습니다. 아마 유럽 내에서 비행기를 타고 이동하는건 처음이자 마지막이 아닐까 생각해봅니다.


어머니와 여행을 한다고 하면 대부분 반응이 "효도여행하네 ㅎㅎ" 이런 반응이지만 엄마 말마따나 친구처럼 여행 하고 있습니다. 제가 100% 맞춰드리고 가이드하고 그런게 아니라 진짜 친구들끼리 여행하는거 마냥 유동적으로 다니고 있어요. 


사진은 부다페스트 국회의사당 앞에서 찍었습니다. 삼각대가 열일하는 날이었네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Deborah 2018.07.18 10:28 신고

    어머님과 데이트 정말 행복 하셨을것 같네요. 사랑스런 어머님의 그 눈빛이 감동 그 자체네요. 아름다운 사진을 잘 담아 오셨군요. 그래요. 사진은 차츰 정리하시구요. 편안히 쉬고 여행이 끝나고 정리해도 늦지 않을것 같아요. 이렇게 솔직한 심정을 고스란히 여행기에 담는다는건 여간한 노력이 필요하지 않을것 같네요. 그만큼 시간이 투자된다는것인데 대단하십니다. 수고 하셨구요. 며칠간은 쉬세요.어머님과 행복한 시간 보내시구요. 어머님이 참 멋쟁이로 보이네요. 권위적이기 보단 본문에서 표현하셨듯이 친구라는 의미가 맞는것 같아요. ^^ 부럽네요. 저도 아들과 여행을 했으면 하네요 ㅎㅎㅎ 그날이 오겠지요.

    • BlogIcon 떠도는 winnie.yun 2018.07.23 01:36 신고

      댓글이 좀 늦었네요.
      어머니가 오늘 프라하에서 귀국하시면서 위니 투어가 종료 되었습니다 ㅋㅋ
      오늘 하루 정도는 아무것도 안하고 쉬고 있어요.
      이제 밀린 블로그 포스팅도 하나 둘 씩 쓰려고요.
      여행기 쓰다보면 2시간은 훌쩍 지나가더라고요.
      이것 저것 찾아보기도 해서..

      누님~~ 아들분과의 여행도 강추드립니다~~ 저는 어머니하고 여행 스타일이 잘 맞기도 해서 재밌는 시간 보냈어요 ^^

  2. 공수래공수거 2018.07.18 11:12 신고

    어머님을 만나셨군요
    정말 특별한 여행을 하시는것 같습니다
    멋집니다..두분

    사진 참 잘 나왔습니다^^

    • BlogIcon 떠도는 winnie.yun 2018.07.23 01:37 신고

      어머니가 한국으로 돌아가시고 다시 혼자하는 여행이 이어집니다.. ㅎㅎ
      내일 프라하에서 우크라이나 키예프로 넘어가네요.
      프라하는 자주(?) 와서 그런지 다니는데 대부분 익숙했는데 이제 새로운 곳을 맞이하게 되네요.
      또 다른 페이지가 열리는 것 같아 기대가 됩니다.

  3. BlogIcon 슬_ 2018.07.19 19:54 신고

    와 사진 분위기가 너무 좋아요. 친구처럼 어머니랑 여행하는 거 너무 좋죠. 서로 가고 싶은 곳 얘기하고, 음식 먹고 수다떨고요ㅎㅎ 어머니께서 정말 즐거우셨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드네요 :)
    프라하를 네번이나 다녀오시다니! 한 번도 못가본 사람으로써 왕 부럽습니다ㅋㅋㅋㅋㅋㅋㅋㅋ

    • BlogIcon 떠도는 winnie.yun 2018.07.23 01:40 신고

      하하하 어쩌다보니 프라하에 오래 있게 되었네요. 충분히 매력적인 도시긴 해요.
      이번에 꽃보다 할배에서도 프라하를 다녀왔더라고요. 지금도 관광객 많은 도시인데 앞으로 더 많아질 것 같아요.

      어머니가 자유여행을 이렇게 길게 해보신건 없었는데 본인의 위시리스트 하나를 마치신거 같다고 해서 참 재밌고도 뿌듯했어요.

      대략적인 여행 계획만 잡아두고 어머니랑 얘기하면서 계획도 조정하고.. 충분히 쉬면서 다니고 했네요.
      이제 밀린 여행기를 빨리 끝내야겠습니다. ㅋㅋ

  4. BlogIcon 디프_ 2018.07.23 09:30 신고

    헛 위니님 어느새 유럽여행중이셨나요.. 저처럼 한국에서 포스팅하고 계신 줄 알았더니!ㅋㅋㅋ
    부러워요 부다페스트 저 배경은 정말로 가보고 싶었던 곳인데.. 아직 시간이 많이 남았겠죠!?
    여행가고 싶네요 ㅋㅋ

    • BlogIcon 떠도는 winnie.yun 2018.07.26 00:19 신고

      하하하 이번 여행 시작하기 전까지의 여행기는 다 끝나고 나서 쓴거고요. 지금은 우크라이나 키예프에 있습니다.

      부다페스트 국회의사당 스팟은 야경 명소, 사진 찍기에 참 좋은 것 같아요. 여행은 항상.. 옳습니다. 저는 밀린 포스팅을 오늘 부턴 시작하려합니다.. ㅋㅋ

티스토리 툴바